2019.11.12 (화)

  • 구름조금동두천 3.8℃
  • 맑음강릉 9.8℃
  • 맑음서울 6.7℃
  • 박무대전 7.3℃
  • 맑음대구 8.5℃
  • 맑음울산 10.1℃
  • 맑음광주 10.0℃
  • 맑음부산 11.6℃
  • 흐림고창 7.7℃
  • 맑음제주 13.8℃
  • 맑음강화 4.4℃
  • 흐림보은 4.8℃
  • 구름많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7.2℃
  • 맑음경주시 8.0℃
  • 맑음거제 9.3℃
기상청 제공

전체기사


배너
배너
자사고‧외고‧국제고 2025년 일반고로 전환
2025년까지 자립형 사립고, 외국어고, 국제고가 모두 일반고로 전환된다. 이를 위해 올해 시행령을 개정하며 앞으로 5년간 약 2조 2천 억 원 투입해 일반고 중심의 고교 생태계 복원하게 된다. 또한, 2025년 고교학점제 전면도입을 위한 교육과정을 2022년까지 개정하고 대입제도 개편도 추진되게 된다. 교육부는 7일 현재의 고등학교 체제를 개편하여 교육의 공정성을 회복하고, 일반고의 교육역량을 강화하는 내용을 담은 ‘고교서열화 해소방안’을 발표했다. 이같은 발표에 진보적 교육계는 고교 서열화 완화와 일반고의 정상화를 이룰 계기로 보고 환영의 뜻을, 보수적 교육계는 교육의 다양성을 무시하고 8학군과 같은 지역별 고교 선호가 다시 부활할 것이라며 반대의 뜻을 보여 앞으로 교육계 갈등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교육부의 발표에 따르면 그동안 자사고․외고․국제고로 유형화된 고교체제는 설립취지와 다르게 학교 간의 서열화를 만들고, 사교육을 심화시키는 등 불평등을 유발한다는 비판을 받아왔다. 사교육비는 2018년 기준으로 일반고 진학 희망자 대비 외고‧국제고 등은 1.7배, 자율고는 1.4배에 달하고 학비도 2018년 기준 자사고‧외고‧국제고는 일반고에 비해 평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