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7 (월)

  • 흐림동두천 6.0℃
  • 흐림강릉 6.6℃
  • 서울 6.1℃
  • 대전 4.0℃
  • 대구 5.2℃
  • 울산 6.3℃
  • 광주 4.9℃
  • 부산 5.1℃
  • 흐림고창 4.1℃
  • 제주 8.5℃
  • 흐림강화 6.4℃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3.7℃
  • 흐림강진군 5.9℃
  • 흐림경주시 6.2℃
  • 흐림거제 5.4℃
기상청 제공

미래교육

7개 대학창업펀드 투자조합 202억원 조성

교육부, 2019년 대학창업펀드 투자조합 선정결과 발표

정부 150억 원 출자, 대학창업기업의 초기 자금난 해소 등 효과

대학창업펀드 조합으로 7개 조합이 선정돼 규모 202억원의 펀드를 운용하게 된다.

대학창업펀드는 학생(학부‧대학원생) 창업기업, 교원 창업기업, 대학 자회사 등 대학 내 창업 기업의 초기 자금난을 해소하기 위해 정부(75%)와 대학 등(25%)이 함께 조성한 펀드.

교육부와 한국벤처투자㈜(대표 이영민)는 2019년 대학창업펀드 투자조합으로 ▲연세대 기술지주, ▲전남대 기술지주, ▲광주지역 대학연합 기술지주, ▲숭실대 기술지주, ▲충북대 기술지주, 서울과기대기술지주, 벤처박스주식회사, ▲ 대경지역대학공동 지줄지수, 와앤ㅇ다처, ▲부산대 기술지주, ▲한양대 기술지수 등 7개 조합을 선정·발표했다.

이번에 선정된 7개 조합은 올해 말까지 조합 결성 절차를 거쳐 초기 대학 창업기업에 대한 투자에 나서게 된다.

대학창업펀드는 지난 2년간 11개 조합 445.2억원 규모의 펀드가 결성되어 투자 중에 있으며, 이번에 선정된 조합을 포함할 경우 18개 조합 647억 원 규모로 확대됐다.

올해 총 12개 조합이 사업을 신청하여 평균 1.7대 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모태펀드 운용 전담회사인 한국벤처투자㈜가 두 차례 심의를 통해 대학의 창업 지원 의지, 펀드 운용 능력 등 다양한 요소를 평가하였다.

올해 사업의 정부 예산은 150억 원으로, 이 중 작년에 선정되지 않은 기술지주회사에 75억 원을 배정하였다.

임창빈 교육부 직업교육정책관은 “기술과 아이디어를 가진 대학의 창업 인재들이 자금을 구하지 못해 창업으로 이어지지 못하는 안타까운 상황이 대학창업펀드로 인해 개선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미래교육

더보기
‘한국기술교육대,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 컨퍼런스’  21일 개최
충남 천안의 한국기술교육대학교(코리아텍. 총장 이성기)은 2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울드래곤시티 컨벤션타워에서 직업훈련 교·강사, 직업계고 전문교원 등 4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직업훈련 교·강사와 직업계고 전문교과 교원의 역량강화와 신기술.융합 교육과정 확산을 위해 개최하는 이번 컨퍼런스에서 오전에는 원광연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이 ‘TechEdu 4.0: 제4차 산업혁명시대의 과학기술교육’을 주제로, 이기권 인하대학교 초빙교수가 ‘포노사피엔스 시대의 노동시장과 직업훈련’을 주제로 각각 기조강연을 펼친다. 오후에는 4차 산업혁명 기술 분야 6개 트랙(Track)이 진행된다. 각 트랙별로 미래 기술 방향과 산업변화의 방향성을 제시할 수 있는 국내외 산·학·연·관 전문가들의 주제발표 2개와 더불어 4차 산업혁명 분야별 교육과정 우수 운영사례를 발표한다. 트랙 A에서는 ‘인공지능 & 빅데이터’를 주제로 임성규 교수(조지아텍)가 ‘4차 산업혁명 인재양성을 위한 인공지능 교수방법’을, 정두희 교수(한동대)가 ‘초격차를 만들기 위한 AI 혁신 전략’을 발표한다. 트랙 B에서



이미지

청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