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5 (목)

  • 흐림동두천 21.2℃
  • 흐림강릉 23.5℃
  • 흐림서울 21.7℃
  • 대전 23.8℃
  • 구름많음대구 25.2℃
  • 구름조금울산 26.6℃
  • 흐림광주 23.0℃
  • 구름많음부산 26.3℃
  • 흐림고창 21.6℃
  • 소나기제주 26.5℃
  • 구름많음강화 21.9℃
  • 흐림보은 22.4℃
  • 흐림금산 22.2℃
  • 흐림강진군 23.3℃
  • 구름많음경주시 25.6℃
  • 구름많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양성평등교육진흥원-청소년활동진흥원, 청소년 성평등 의식제고 위한 MOU 체결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나윤경)과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사장 이광호)은 청소년들이 올바른 성인지 감수성을 갖춘 건강한 민주시민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청소년 시기 성평등 교육을 확대하고, 성평등한 청소년활동 프로그램을 개발·보급해 나간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양 기관은 지난 4일 서울 서대문 소재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에서 청소년 성평등 의식제고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하고 청소년 분야의 △성평등 및 폭력 예방 의식 확산 교육 △성인지적 교육과정 구성·운영 △성평등 콘텐츠 제작·활용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은 2018년 공공기관 최초로 본원과 5개 국립청소년수련원에 도입한 젠더 담당관 제도를 통해, 성인지적 관점에서 청소년활동프로그램(개발·보급)이 효과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점검하는 한편, 청소년활동 프로그램 인증시 성인지 확인 요소를 반영하여 청소년활동 프로그램의 성인지 감수성을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은 청소년활동프로그램 운영 시 활용 가능한 청소년용 성평등 교육 영상을 개발하여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을 통해 전국 청소년수련시설 보급을 지원하는 한편, 청소년지도자 대상 성평등 의식 교육을 시행하는 등 청소년 시기 성평등 교육을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훈민정음 창제의 뜻을 이어받아...
“나라말이 중국과 달라 문자끼리 서로 맞지 아니하므로. 이런 이유로 어린 백성이 이르고자 할 바 있어도 마침내 제 뜻을 실히 펴지 못하는 이가 많으니라. 내 이들을 불쌍히 여겨 새로 스물여덟 자를 만들었으니 모든 사람들로 하여금 쉽게 익혀 날로 쓰기에 편안케 하고자 할 따름이니라.“ 우리가 잘 아는 세종대왕의 훈민정음 서문에 나오는 말이다. 그러나 570여년이 지난 지금까지 아직도 한글을 깨우치지 못한 이들을 위해 일상생활에 필요한 사회ㆍ문화적 기초생활능력 등을 갖출 수 있게 하는 교육프로그램이 성인문해교육이다.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원장 윤여각)은 4일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2019년 대한민국 문해의 달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번 선포식은 문해교육에 대한 사회적 공감을 확산하고 학업 성취감을 제고하기 위해 유네스코가 정한 세계 문해의 날인 8일을 기념하여 포함된 9월을 기해 ‘마음을 쓰고, 세상을 만나다’를 주제로 선포됐다. 이번 행사에서는 문해교육 학습자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제8회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이 함께 열렸다. 시화전은 ‘세상과의 소통과 포용’을 주제로 진행되었으며, 전국 1만5,894명의 학습자가 만나온 세상과 마음을 담아 작품


대학을 진학하기는 하는데... 취업이 걱정이라면?
# 한양대 등에 합격했으나 집안사정을 고려해 장학금 등 학비 지원 등이 가능한 학교를 다시 알아보다가 담임선생님을 통해 조기취업형 계약학과를 알게 됐다. 3년 만의 학사취득과 정규직 취업을 동시에 하는 합리적인 프로세스가 매력적으로 느껴져 지원하게 됐다. 특히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한 비전이 뛰어난 다수의 기업이 경일대학교와 연계돼 있어 경일대학교로 진학하게 됐다. (경일대 스마트팩토리융합학과, 오세민, 20세) # 고교 졸업 후 바로 취업을 희망했지만 뒤늦게 대학 진학에 대한 욕구가 생겨 조기취업형 계약학과에 지원하게 됐다. 대학생활 동안 교육과정을 성실히 이수하고 전공 관련 자격증 취득 및 의사소통능력을 갖춰 사회에 나가 인정받는 인재로 자라나길 희망한다. (목포대 소프트웨어학과, 곽지은, 20세) # 고교 졸업 후 바로 취업해 경력을 쌓고 싶어서 대학 진학보다는 취업 준비에 몰두했다. 공기업 등을 목표로 취업을 준비했지만 서류전형 통과조차 쉽지 않아 구직활동 중 많은 좌절을 경험했다. 그러던 중 선생님으로부터 조기취업형 계약학과를 소개받고 입학하게 됐다. 대학과 연계된 기업이 지역 강소기업 및 여수 산단 협력업체 위주로 구성돼 있어 비전이 뛰어나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