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0 (화)

  • 구름조금동두천 30.5℃
  • 구름많음강릉 28.2℃
  • 구름많음서울 32.7℃
  • 맑음대전 31.4℃
  • 구름많음대구 30.0℃
  • 흐림울산 26.9℃
  • 구름많음광주 30.1℃
  • 흐림부산 28.4℃
  • 구름많음고창 30.8℃
  • 구름많음제주 28.9℃
  • 구름많음강화 30.2℃
  • 구름많음보은 30.1℃
  • 구름조금금산 30.4℃
  • 흐림강진군 28.7℃
  • 구름많음경주시 27.4℃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교육프로젝트

미래엔 목정미래재단, ‘2019 목정 어린이 합창대회’ 개최

초등 합창단이나 음악동아리 대상 9월 20일까지 대회 홈페이지 통해 예선 접수

목정미래재단(이사장 김영진)은 전국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2019 목정 어린이 합창대회’를 개최한다.

이 대회는 최소 5명에서 60명 이하로 구성된 전국의 초등학교 합창단이나 음악 동아리라면 참여가 가능하다. 단 지자체나 방송사 소속 어린이 합창단 등 전문적인 단체의 합창단은 참가가 불가하다.

대회 시상은 대상 1팀에게는 목정미래재단 이사장상과 상금 500만원을 수여하며 금상 1팀, 은상 2팀, 동상 2팀, 장려상 4팀 등 참가자 10팀과 지도교사상(특별상) 2명에게 총 1700만원 상금을 수여한다.

‘2019 목정 어린이 합창대회’에 참가를 원하는 팀은 9월 20일까지 참가신청서와 접수일 기준으로 1개월 이내에 촬영된 6분 이내의 자유곡 합창 동영상을 대회 홈페이지(www.mj-chorus.com)에 직접 업로드 하거나 본인의 유튜브 계정에 업로드 한 후 해당 링크 URL을 기재하면 된다.

결선은 11월 7일에 진행되며 장소는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결선 대회에서는 각 팀별로 자유곡 1곡(예선 참가곡)과 미래엔 교과서 수록곡 중 1곡, 총 2곡을 부르게 된다. 교과서 수록곡은 △참 좋은 말 △네 잎 클로버 △숲속을 걸어요 △나무의 노래 △”넌 할 수 있어”라고 말해 주세요 △종소리 △안녕하세요 감사합니다 △탱글탱글 화샤샤 총 8곡으로 필요 시 5분 내외로 편곡도 가능하다.

 

2018년에 이어 2019년 두 번째로 개최되는 ‘목정 어린이 합창대회’는 어린이들의 문화적 정서와 올바른 인성 함양을 위해 기획되었다.




2020학년도 수능 기본계획 발표, 국어·수학 선택과목 도입, 탐구 계열구분 폐지
올해 고1 학생들의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부터 국어·수학 영역이 '공통과목+선택과목' 체계로 바뀌며, 공통과목에서 75%, 선택과목 25%가 출제된다. 교육부는 2022학년도 수능 기본계획을 12일 확정 발표했다. 2022학년도 수능은 문·이과 구분을 없애는 2015 개정 교육과정의 취지에 따라 모든 영역에 문·이과 구분이 사라지는 점이 핵심이다. 국어·수학 영역이 2022학년도 수능부터 공통과목+선택과목 체계로 바뀐다. 현행 수능은 국어영역에 선택과목이 없고 수학영역은 가형·나형으로 나뉘어 각각 선택과목도 다르다. 2022학년도 수능부터는 국어에는 공통과목 '독서·문학'과 선택과목 '언어와 매체'·'화법과 작문'이 생긴다. 수학은 가형·나형 구분 없이 수학Ⅰ과 수학Ⅱ를 공통과목으로 치르고, '확률과 통계'·'미적분'·'기하'라는 선택과목을 고르게 된다. 수험생은 공통과목은 모두 봐야 하고, 선택과목은 1개씩 골라서 치러야 한다. 교육부는 과목별 비중은 공통과목 75%, 선택과목 25% 수준으로 하기로 했다. 또 과목 선택에 따른 유불리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종 점수를 산출할 때 선택과목별 보정이 이뤄진다. 그러므로 공정성을 위해 최종 표준점수와 등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