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1 (수)

  • 흐림동두천 27.6℃
  • 구름많음강릉 30.9℃
  • 구름많음서울 30.0℃
  • 흐림대전 30.8℃
  • 흐림대구 27.1℃
  • 흐림울산 27.1℃
  • 구름많음광주 29.3℃
  • 흐림부산 28.3℃
  • 흐림고창 28.6℃
  • 구름많음제주 30.8℃
  • 구름많음강화 29.2℃
  • 구름많음보은 29.8℃
  • 구름많음금산 31.4℃
  • 흐림강진군 29.4℃
  • 흐림경주시 26.9℃
  • 흐림거제 27.9℃
기상청 제공

교육계 이슈

경기 학생들 일본 과거사 사과요구와 일본 제품 불매운동 참여 찬성 79.9%

경기교육청, 일본 과거사 교육과 불매운동 등 학생 참여,

경기도민들은 최근 일본과의 관계에 있어서 ‘학생들이 일본의 과거사 사과요구, 일본 제품 불매운동 참여’하는 것에 대해 10명 중 7명(79.9%)이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위안부 문제, 강제징용 노동자 배상 문제 등 일본 과거사에 대한 학교 교육 확대’를 묻는 질문에 경기도민의 10명중 8명(88.3%)이 필요하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교육청이 최근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다.

경기교육청 김주영 대변인은“최근 한일 간 관계에 있어 학생들이 일본의 과거사 사과요구 및 불매운동 참여에 대한 생각을 자발적으로 표현하고 있으며, 아울러 현재 진행 중인 역사캠프 참여를 통해서도 학생들의 올바른 역사교육이 이루어지고 있다”면서, “경기교육청은 우리의 근현대사에 대한 교육을 강화하여 학생들이 주도적인 역사인식을 정립하고, 미래사회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학생중심 정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학교민주주의와 관련해서 ‘학교 운영 및 교육활동에 있어 학교가 교육부와 교육청으로부터 자율성을 갖고 운영’될 필요성에 대해 10명중 8명(80.6%), ‘학생이 학교교육과정의 계획・운영・평가에 참여하고 책임지는 것’에 대해서도 81.1%가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교육청이 학생인권조례, 생활인권규정, 학교민주주의 지수 등을 통해 민주적 학교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것과 관련한 ‘학교민주주의 개선 정도’를 묻는 질문에 54.1%가 개선되었다고 응답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2019년 8월 5일부터 6일까지 경기도내 19세 이상 성인남녀 1,10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 ±3.0%p, 응답률은 7.4%이다. 여론조사기관 KSOI(한국사회여론연구소)에서 조사 분석했다.

관련기사


경기 학생들 일본 과거사 사과요구와 일본 제품 불매운동 참여 찬성 79.9%
경기도민들은 최근 일본과의 관계에 있어서 ‘학생들이 일본의 과거사 사과요구, 일본 제품 불매운동 참여’하는 것에 대해 10명 중 7명(79.9%)이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위안부 문제, 강제징용 노동자 배상 문제 등 일본 과거사에 대한 학교 교육 확대’를 묻는 질문에 경기도민의 10명중 8명(88.3%)이 필요하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교육청이 최근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다. 경기교육청 김주영 대변인은“최근 한일 간 관계에 있어 학생들이 일본의 과거사 사과요구 및 불매운동 참여에 대한 생각을 자발적으로 표현하고 있으며, 아울러 현재 진행 중인 역사캠프 참여를 통해서도 학생들의 올바른 역사교육이 이루어지고 있다”면서, “경기교육청은 우리의 근현대사에 대한 교육을 강화하여 학생들이 주도적인 역사인식을 정립하고, 미래사회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학생중심 정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학교민주주의와 관련해서 ‘학교 운영 및 교육활동에 있어 학교가 교육부와 교육청으로부터 자율성을 갖고 운영’될 필요성에 대해 10명중 8명(80.6%), ‘학생이 학교교육과정의 계획・운영・평가에 참여하고 책임지는 것’에 대해서도 81.1%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