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월)

  • 맑음동두천 16.8℃
  • 맑음강릉 14.5℃
  • 맑음서울 16.4℃
  • 맑음대전 18.5℃
  • 구름조금대구 17.4℃
  • 구름조금울산 12.9℃
  • 구름조금광주 17.8℃
  • 구름조금부산 13.6℃
  • 구름많음고창 12.9℃
  • 구름많음제주 14.4℃
  • 맑음강화 11.7℃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7.0℃
  • 구름조금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15.5℃
  • 구름많음거제 14.0℃
기상청 제공

미래교육

교육부, 초중고 역사교육 강화키로

유은혜 교육부장관, 역사 교육 및 역사서적 개발 보급에 나서기로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9일 포용국가 실현을 위한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정부가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응하는 차원에서 초중고 역사 교육을 강화하는 등 교육·사회 분야에서도 대책을 세우기로 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9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제11차 '포용국가 실현을 위한 사회관계장관회의'를 열고 관계 부처와 함께 이런 내용을 논의했다.

교육부는 내달 초·중·고등학교가 개학하면 즉시 계기교육과 동아리·캠페인 등 체험활동을 통한 역사교육을 하기로 했다.

학계를 통해서는 한일 관계사와 갈등 현안 및 해결방안을 연구하기 위해 동북아 역사 전문가 협력체계를 구축한다.

동북아 역사 인식을 전반적으로 제고하기 위해 시민강좌 개설 및 역사서적 개발·보급 등에도 나설 방침이다.

정부는 대일(對日) 수입 의존도가 높고 국내 기술력이 미흡한 소재·부품·장비 분야의 인재 양성을 위해 대학들이 이르면 내년부터 연계전공·융합전공을 신설하도록 유도하기로 했다. 인재 배출이 빨리 이뤄지도록 3∼4학년을 대상으로 할 계획이다.

대학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끌어내기 위해 주요 재정지원사업 평가지표와 연계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연말까지 '이공계 분야 혁신인재 양성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다.

또 회의에서는 이달 14일인 '일본군 위안부(성노예제) 피해자 기림의 날' 기념행사 추진계획도 논의했다.

여성가족부는 올해 기림의 날에 계기 행사로 관련 전시·공모전, 특별영화 상영, 지역별 추모·문화행사 등을 추진하고, 관계 부처들은 위안부 피해자 관련 교육·체험활동 활성화를 위해 협조하기로 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국내 관광 활성화를 항일 역사유적지·관광지를 방문하는 '광복절 역사여행', '광복여행 코스 10선' 등을 마련해 국내 관광지를 홍보한다. 주요 관광지의 부당요금·위생 불량 등을 지도·점검하고 관광시설 안전 점검도 강화하기로 했다. <김주찬 기자>

관련기사


미래교육

더보기



이미지

청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