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수)

  • 흐림동두천 25.1℃
  • 구름많음강릉 26.6℃
  • 연무서울 27.2℃
  • 구름많음대전 29.6℃
  • 구름많음대구 27.9℃
  • 흐림울산 25.2℃
  • 구름많음광주 29.0℃
  • 구름많음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9.4℃
  • 흐림제주 27.5℃
  • 흐림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7.4℃
  • 구름많음금산 28.0℃
  • 구름많음강진군 26.8℃
  • 구름많음경주시 26.9℃
  • 구름많음거제 26.6℃
기상청 제공

취업/창업

블라인드 면접도 필요없다! 사이버공간에서 취업하자!

서울교육청, 특성화고 취업역량 UP 위한 제1회 피칭 페스티벌 개최

서울시교육청은 19일 오후 2시에 서울 동대문구 소재 한국콘텐츠진흥원 인재캠퍼스에서 특성화고등학교 학생들의 취업역량을 키우기 위하여 ‘제1회 피칭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피칭은 종이 문서 대신 자기소개 영상(피칭, Pitching)을 이용하여 자신의 직무능력을 사이버 공간 상에 올려 기업체에 알리는(캐칭, Catching) 홍보 방법으로 피칭영상을 플랫폼(피칭홈페이지, 기업 홈페이지, 인사담당자 이메일 등)에 언제 어디서든 시·공간의 구애받지 않고 자신의 열정과 능력을 쉽게 소개할 수 있어 채용매칭이 쉽게 이루어질 수 있다.

특성화고등학교 64개교에서 학교대표 선발과정을 통해 총 230여 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오프라인 피칭 1, 2차 예선을 통한 11명, 온라인피칭 10작품, 메이커피칭 6작품을 올려 대상과 우수상을 가린다. 수상은 대상, 우수상, 장려상으로 구분하고 수상자 전원은 교육감상 표창을 수여하며, 한국공항공사, 우리은행의 협찬으로 장학금 및 시상품이 지급된다.

오프라인피칭 분야는 자신의 역량을 프레젠테이션을 하는 것으로 취업피칭과 콘텐츠피칭으로 나뉜다. 2번의 예선을 거쳐 올라온 학생들은 본선에서 뉴스 컨셉으로 취업역량을 표현하거나 동화를 재해석하여 자신만의 콘텐츠를 만들어가는 프레젠테이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온라인피칭 분야는 자신이 제작한 동영상을 피칭(사이버 공간에 업로드)하는 것으로 취업피칭과 콘텐츠피칭으로 나뉜다. 본선에 진출한 작품들을 미리 살펴보면, 취업피칭으로 하루일상을 현재의 3학년 본인과 미래의 커리어우먼으로 나누어 자신의 직무능력을 표현하는 피칭영상과 교육 과열경쟁과 청소년 자살문제를 다루는 콘텐츠피칭 등이 있다.

메이커피칭 분야는 자신의 직무능력을 이용하여 작품을 만드는 과정을 담은 피칭영상으로, 본선에 진출한 작품 중 동네의 도서관을 현장답사하고 도서관의 홍보를 위해 네이밍 로고는 물론 수첩, 책갈피, 명함 등을 다양하게 시각디자인하여 활용성을 높인 피칭작품 등이 있다.

서울교육청은 직업계고 학생들이 준비하는 과정과 본선대회의 뜨거운 열정을 TV 다큐멘터리로 담아 대회가 끝난 후 8월 11일에 방영할 예정이다.


학교기업의 재도약을 위하여
학교기업의 재도약을 위해 교육부가 발전적 방향을 모색하고 지원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2단계 ‘학교기업 지원사업’의 최종년도를 맞아 천안에서 ‘2019 학교기업 워크숍’을 열고 현장 전문가 100여명과 학교기업의 재도약을 위한 방향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교 기업이란 특정 학과 또는 교육과정과 연계하여 직접 물품의 제조‧가공‧판매‧용역 등을 제공함으로써, 학생과 교원의 연구‧실습활동을 증진하고, 교내 기술의 사업화 또는 민간이전을 촉진하기 위해 ‘산업교육기관’(또는 산학협력단)이 ‘교내 부서’로서 설치‧운영하는 기관을 뜻한다. 학교기업은 지난 2003년 ‘산업교육진흥 및 산학연협력 촉진에 관한 법률’로 제도적 근거가 마련되고, 이듬해 2004년 ‘학교기업 지원사업’이 출범하면서 교육현장에 확산 돼 왔다. 학교기업은 학교의 기술과 연구 성과를 직접 사업화 하거나 용역 형태로 산업현장과 유사한 실무에 적용하는 교육모형으로, 학생에게는 다양한 직무경험과 현장성 높은 실습 교육을 제공하고, 영세 지역산업체에는 제품개발 및 애로 기술 지도를 지원하며, 학교기업의 운영수익은 교육활동에 재투자함으로써 교육투자의 선순환을 도모하는 제도이다. 이날 워크숍에서는, 지난 1

학교기업의 재도약을 위하여
학교기업의 재도약을 위해 교육부가 발전적 방향을 모색하고 지원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2단계 ‘학교기업 지원사업’의 최종년도를 맞아 천안에서 ‘2019 학교기업 워크숍’을 열고 현장 전문가 100여명과 학교기업의 재도약을 위한 방향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교 기업이란 특정 학과 또는 교육과정과 연계하여 직접 물품의 제조‧가공‧판매‧용역 등을 제공함으로써, 학생과 교원의 연구‧실습활동을 증진하고, 교내 기술의 사업화 또는 민간이전을 촉진하기 위해 ‘산업교육기관’(또는 산학협력단)이 ‘교내 부서’로서 설치‧운영하는 기관을 뜻한다. 학교기업은 지난 2003년 ‘산업교육진흥 및 산학연협력 촉진에 관한 법률’로 제도적 근거가 마련되고, 이듬해 2004년 ‘학교기업 지원사업’이 출범하면서 교육현장에 확산 돼 왔다. 학교기업은 학교의 기술과 연구 성과를 직접 사업화 하거나 용역 형태로 산업현장과 유사한 실무에 적용하는 교육모형으로, 학생에게는 다양한 직무경험과 현장성 높은 실습 교육을 제공하고, 영세 지역산업체에는 제품개발 및 애로 기술 지도를 지원하며, 학교기업의 운영수익은 교육활동에 재투자함으로써 교육투자의 선순환을 도모하는 제도이다. 이날 워크숍에서는, 지난 1


이미지

블라인드 면접도 필요없다! 사이버공간에서 취업하자!
서울시교육청은 19일 오후 2시에 서울 동대문구 소재 한국콘텐츠진흥원 인재캠퍼스에서 특성화고등학교 학생들의 취업역량을 키우기 위하여 ‘제1회 피칭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피칭은 종이 문서 대신 자기소개 영상(피칭, Pitching)을 이용하여 자신의 직무능력을 사이버 공간 상에 올려 기업체에 알리는(캐칭, Catching) 홍보 방법으로 피칭영상을 플랫폼(피칭홈페이지, 기업 홈페이지, 인사담당자 이메일 등)에 언제 어디서든 시·공간의 구애받지 않고 자신의 열정과 능력을 쉽게 소개할 수 있어 채용매칭이 쉽게 이루어질 수 있다. 특성화고등학교 64개교에서 학교대표 선발과정을 통해 총 230여 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오프라인 피칭 1, 2차 예선을 통한 11명, 온라인피칭 10작품, 메이커피칭 6작품을 올려 대상과 우수상을 가린다. 수상은 대상, 우수상, 장려상으로 구분하고 수상자 전원은 교육감상 표창을 수여하며, 한국공항공사, 우리은행의 협찬으로 장학금 및 시상품이 지급된다. 오프라인피칭 분야는 자신의 역량을 프레젠테이션을 하는 것으로 취업피칭과 콘텐츠피칭으로 나뉜다. 2번의 예선을 거쳐 올라온 학생들은 본선에서 뉴스 컨셉으로 취업역량을 표현하거나 동화를 재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