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0 (화)

  • 구름조금동두천 9.3℃
  • 맑음강릉 10.7℃
  • 맑음서울 13.0℃
  • 맑음대전 9.7℃
  • 맑음대구 11.2℃
  • 맑음울산 12.3℃
  • 맑음광주 13.0℃
  • 맑음부산 15.0℃
  • 구름조금고창 9.3℃
  • 맑음제주 15.9℃
  • 구름많음강화 9.7℃
  • 맑음보은 5.2℃
  • 맑음금산 6.1℃
  • 맑음강진군 8.9℃
  • 맑음경주시 9.2℃
  • 맑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교육칼럼

[하태규의 교육컬럼] 실패를 가르치는 학교를 찾아가라.

URL복사

실패를 가르치는 학교를 찾아가라.

 

하태규 (기독혁신학교 LboT 이사장)

 

 

 

실패는 지는 것이 아니다.

모든 사람은 실패에 대한 두려움이 있다. 아니, 두려움의 가장 큰 요소가 실패라고 하는 것이 더 적절할 것이다. 실패가 두려움을 몰고 오고, 이러한 두려움에 대해 염려하는 것이 인생사라 할 것이다. 그래서 학교 현장에서는 두려움을 이길 교육에 열을 올린다. ‘어떻게 하면 실패하지 않는 아이로 성장하게 할 것인가?’ 그런데 이런 목표는 실패한다. 학생들을 가르치면서 알게 되는 것이 있는데, 그것은 실패하지 않게 하는 교육실패한다는 사실이다

 

대신 살아주려 하는 것은 스스로 일어나지 못하게 하는 교육이다.

부모는 실패의 쓰라린 경험들이 있기에 사랑하는 자녀들이 실패하기를 원하지는 않는다.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아이가 실패를 통해 상처를 받는 것을 보고 싶은 부모는 아무도 없다. 그러나, 자녀가 실패를 겪지 않도록 하기 위해 손을 끌고 다니는 것은 오히려 자녀를 실패한 인생으로 몰고 가는 것이다. 모든 실패가 자산은 아니지만, 실패가 자산이 되게 하는 것이 교육이라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 된다. 스스로 일어나 보는 경험이 있을 때에야 비로소 실패는 자산이 되는 것이다.

 

학교에서 실패를 가르쳐야 한다.

가장 좋은 교육은 많이 넘어지고, 실패하는 데 머무르지 않고, 넘어져도 일어나는 경험을 하게 하는 것이다. 유도를 배울 때 넘어지는 것부터 가르쳐야 하고, 자전거를 배울 때 넘어지는 것을 당연하게 받아들이도록 해야 하는 것처럼 말이다. 좋은 학교란 어떤 학교일까? 그것은 실패를 활발하게 경험할 수 있는 곳이다. 그리고 실패가 자산이 되게 격려하고, 넘어져도 일어나는 법을 보여주는 곳이 좋은 학교이다. 실패는 끝이 아니다. 학교를 졸업하고 맞닥뜨리게 되는 사회에서 아이들은 필연적으로 넘어지고 부딪힐 수 밖에 없다. 우리 아이들에게 필요한 것은 잘 넘어지고, 또 다시 일어나는 사람이 되는 것이다. 학교는 실패해도 괜찮은 안전한 곳이다. 학생은 학교에 실패하는 것을 배우러 가야하고, 학교는 실패해도 안전한 곳이어야 한다. 그런 학교를 찾아가야 한다. 학력을 올리는 것은 쉬운 일이나, 실패를 딛게 하는 교육은 좀 더 어렵다. 이 어려운 일을 하는 학교를 찾아가라.

 


미래교육

더보기
접촉 시대의 종말, 지금과는 완전히 다른 연결이 시작된다
(파이에듀뉴스) 비즈니스북스가 언택트 시대의 콘택트 기술인 온택트 트렌드를 담은 "모바일 미래보고서 2021"을 펴냈다. 이 책은 대한민국 혁신 기술의 최전선에서 일하는 실무자들로 구성된 IT 전문 포럼 커넥팅랩의 저서로 2021년을 주도할 차세대 기술과 비즈니스를 담고 있다. 최근 코로나19는 우리 사회 전반을 완전히 바꾸어 놓았다. 전 세계적으로 가급적 사람과 접촉하지 않는 행태, 즉 비대면을 의미하는 '언택트'라는 트렌드가 생겨났다. 이는 단순히 사회,문화 현상에만 머물지 않고 '온택트'라는 새로운 비즈니스 트렌드로 진화하고 있다. 온택트는 언택트에 온라인을 통한 연결을 더한 개념이다. 즉 온라인상에서 이뤄지는 외부 활동과 비대면 거래 등은 모두 온택트의 범주에 포함된다. 온택트 시대에는 온라인 플랫폼과 AI, 스마트 디바이스 등을 기반으로 디지털 영역에서 일상생활과 산업 활동을 영위하는 진정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펼쳐질 것으로 예측된다. "모바일 미래보고서 2021"은 이처럼 본격적으로 도래한 온택트 사회에서 가장 핵심이 될 산업인 AI,스마트 디바이스,빅데이터,디지털 마케팅,커머스,금융 분야의 변화를 분석하고 2021년 트렌드를 전망한다. 책

과학기술의 미래인 청년 과학기술인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이공계 청년의 취업성공을 지원하기 위해 15일부터 10월7일까지 ‘2020 청년 과학기술인 일자리박람회’가 열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가 주최하는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채용시장 변화에 발맞추어 청년들의 채용지원을 위해 온라인을 활용한 비대면·맞춤형 채용 프로세스로 준비했다. 특히, 더 많은 이공계 청년들이 참가할 수 있도록 박람회 규모를 확대해 3주라는 기간 동안 온라인 채용관을 통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한다. 박람회에서는 4차 산업기업, 소부장 기업(소재·부품·장비), 전문연구요원 지정 기업 등 최근 국가적 문제해결에 기여를 하고 있는 우수 기술기업을 포함한 기술혁신기업 192개사가 참여하여 약 1,00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개막식은 유튜브 라이브 영상을 통한 온라인 개막식으로, 구직을 원하는 이공계 청년에게 현직멘토의 솔직한 경험담 공유 및 인사담당자를 통한 취업 노하우를 제공한다. 1부 직무 토크쇼에서는 삼성전자, 네이버 라인, 현대자동차, 한국 전력, 한국조선해양, 일신웰스의 현직 멘토를 통해 사회생활·직무·진로 등 청년들의 궁금증을 실시간으로 질의·답변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으며, 2부 기업 설명회에서는 LS ELECTR


이미지

청년

더보기